Real Estate

빌리어네어스 로우 임대료 600% 인상에 반발

By Tal Alexander

5/15, 08:10 EDT
article-main-img

핵심 요약

  • 빌리언네어스 로우의 주택 협동조합 주민들이 토지 임대료 600% 인상에 반대하며 입법 지원을 위해 로비 활동을 펼치고 있다.
  • 제안된 법안은 임대료 인상을 3% 또는 CPI 중 더 큰 것으로 제한하고, 토지 임대 협동조합의 임대 갱신을 보장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 뉴욕 부동산 협회는 이 법안이 위헌적 개입이라고 반대하는 반면, 지지자들은 중산층 주민들에게 이익이 된다고 주장한다.

빌리언네어스 로우의 토지 임대료 갈등

뉴욕의 명성 높은 빌리언네어스 로우 한가운데에서 100 West 57th Street의 Carnegie House 주민들이 토지 임대료 600% 인상에 직면하면서 중대한 재무적 위기에 놓여있다. 이러한 임대료 급등은 주택 협동조합 소유주들의 재정 안정성을 위협하며, 이에 따라 입법적 구제책을 모색하는 노력이 이루어지고 있다. 토지 임대는 뉴욕 부동산의 특이한 특징이지만 드물지 않은데, 이로 인해 주기적인 임대료 재평가가 이루어진다. 2025년 3월 임대 기간 만료를 앞두고 Carnegie House 협동조합 이사회는 로비스트를 고용하여 임대료 인상 상한 및 주거용·상업용 부동산의 임대 갱신을 보장하는 법안 제정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입법 변화를 위한 로비 활동

토지 임대료 인상에 대한 대응으로 Carnegie House 협동조합 이사회는 수만 달러를 투입하여 다수의 로비 회사를 고용했다. 이는 토지 임대 협동조합 연합이라는 더 광범위한 그래스루츠 이니셔티브의 일환으로, 토지 임대 계약의 그늘 아래 있는 이들의 공동 우려를 대변하고자 하는 것이다. 제안된 주 법안은 연간 임대료 인상을 제한하고 주주들의 권리, 즉 임대 갱신 및 토지 매각 시 우선 매수권을 보장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그러나 이 입법 노력은 이를 위헌적 사적 계약 개입으로 보는 뉴욕 부동산 협회의 강력한 반대에 직면해 있다.

뉴욕 부동산에 대한 더 광범위한 영향

토지 임대 문제는 Carnegie House를 넘어 57번가의 또 다른 유명 협동조합인 Excelsior를 포함해 뉴욕 전역의 다수 부동산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 문제의 광범위한 성격은 부동산 소유주의 권리와 투자자의 이해관계 사이의 중요한 긴장을 보여준다. 비판자들은 토지 임대료 인상 상한이 도시 부동산 시장에 대한 투자를 저해할 수 있다고 주장하는 반면, 지지자들은 중산층 협동조합 소유주들을 과도한 임대료 인상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필요한 조치라고 본다. 이 논쟁은 세계 최고 수준의 도시 부동산 시장에서 부동산 투자와 주거 affordability 간의 복잡한 상호작용을 강조한다.

형평성과 투자에 대한 관점

토지 임대료 인상 논란은 형평성, 투자, 그리고 뉴욕 부동산 시장의 미래에 대한 중요한 질문을 제기한다. 법안 반대자들인 REBNY이 주장하듯이 이 법안이 부유한 협동조합 소유주들의 이익을 대변하는 것이라고 볼 수도 있지만, 실상은 더 복잡하다. 많은 영향을 받는 협동조합 단위가 맨해튼 초부자들이 아닌 중산층 주민들의 소유이기 때문이다. 과제는 투자 수요와 부동산 소유주의 권리 및 재정적 안녕 사이의 균형을 잡는 것이다. 뉴욕이 계속 발전함에 따라 이러한 균형을 찾는 것이 투자자들에게 활기찬 시장이자 주민들에게 적정한 거주지로 남을 수 있도록 하는 데 핵심이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