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l Estate

임대료 규제 위반 논란 LA 법원 판결 주목

By Tal Alexander

5/15, 16:35 EDT
article-main-img

핵심 요약

  • Douglas Emmett이 LA의 Barrington Plaza에서 577개의 임대 통제 주택을 퇴거시키려는 것이 논란의 대상이 되고 있으며, 법원이 그 합법성을 판단할 예정이다.
  • 퇴거는 화재 안전 개선을 위해 Ellis Act를 활용하고 있으며, 리모델링 후 재임대할 계획이어서 "영구적" 퇴거 정의에 도전하고 있다.
  • 이 사례는 LA 임대료 통제법에 중요한 영향을 미칠 것이며, Douglas Emmett의 해석이 받아들여질 경우 주 전역의 세입자 보호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로스앤젤레스의 임대료 통제에 관한 법적 분쟁

세입자와 부동산 투자자 모두의 관심을 끌고 있는 중요한 법적 분쟁에서, 산타모니카 기반의 부동산 투자 신탁 Douglas Emmett이 웨스트 LA의 Barrington Plaza에서 수백 명의 세입자를 퇴거시키려는 시도로 주목받고 있다. 이 사례는 임대인이 임대 시장에서 철수하기로 결정하면 임대료 통제 아파트에서 세입자를 퇴거시킬 수 있도록 허용하는 Ellis Act 법 적용을 둘러싸고 있으며, 이는 로스앤젤레스의 임대료 통제와 세입자 권리의 미래에 대한 중요한 질문을 제기하고 있다. 이 논란의 핵심은 Douglas Emmett이 화재 스프링클러 설치를 위해 577개의 임대료 통제 주택을 시장에서 제외하려 하면서도 향후 재임대할 가능성을 언급하며 Ellis Act가 의미하는 "영구적" 퇴거 개념에 도전하고 있다는 데 있다.

Ellis Act와 임대료 안정화법의 갈등

이 분쟁의 핵심에는 상충되는 두 가지 법적 체계가 자리잡고 있다. 하나는 임대인이 자신의 부동산을 임대 시장에서 철수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주 법인 Ellis Act이고, 다른 하나는 임대료 인상을 제한하고 퇴거를 규제하는 로스앤젤레스 임대료 안정화 조례이다. Douglas Emmett의 논거는 "영구적"이라는 용어에 대한 미묘한 해석에 기반하고 있는데, 이는 Ellis Act에 따른 임대 시장 퇴출이 향후 해당 주택의 재임대를 배제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러한 입장은 캘리포니아 전역의 임대료 통제법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소송을 촉발했다. 상급 법원 판사 H. Jay Ford III의 향후 판결은 주의 치열한 주택 시장에서 임대인의 권리와 세입자 보호 간 균형을 재정의할 수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세입자 옹호 vs. 부동산 이해관계

이 사례는 임대료 통제 옹호자들과 세입자 옹호 단체들을 결집시켰는데, 그들은 Douglas Emmett의 행동을 로스앤젤레스 임대료 통제의 근간을 위협하는 직접적인 위협으로 간주하고 있다. 그들의 우려는 임대인이 일시적으로 주택을 임대 시장에서 제외했다가 나중에 재임대할 수 있다는 법적 선례가 만들어질 경우, 임대료 안정화 정책이 제공하는 보호장치가 훼손될 수 있다는 것이다. Occidental College의 Peter Dreier 교수를 비롯한 비판자들은 이러한 판결이 로스앤젤레스와 잠재적으로 캘리포니아 전역의 세입자들에게 끼칠 파괴적인 영향을 경고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 주택 시장에 미치는 broader 영향

이 법적 분쟁은 임대료 급등과 저렴한 주택 부족으로 특징지어지는 심각한 주택 위기에 직면한 로스앤젤레스에서 발생하고 있다. 이 사례의 결과는 임대료 통제법의 해석과 집행 방식의 변화를 시사할 수 있으며, 이는 세입자와 부동산 업계 모두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다. Douglas Emmett이 5억 5천만 달러의 건설 대출을 받아 계획을 추진하는 가운데, 로스앤젤레스 시민들의 관심은 세입자 권리와 주택 정책의 지형을 재편할 수 있는 법원의 판결을 기다리고 있다.